ARTISTS


Ian Ka$h  이안캐시


뛰어난 감각으로 짜여진 프로듀서 이안 캐시의 비트는, 음울하고 간결한 무드에 탁월한 리듬감으로 더해져 있다. 2015년 싱글 [Pussy Can Wait / Kowtow], [Fresh]와 [Better Lie]를 통해 프로듀서로 본격적으로 데뷔한 뒤, 항상 트렌드의 선두에있는 프로덕션으로 끊임없이 래퍼들의 러브콜을 받아왔다. 2014년 오혁과 소울다이브가 함께한 김아일의 싱글을 시작으로 저스디스, 던밀스의 정규 앨범에 프로듀서로 참여했고, ‘쇼미더머니777’에서 ‘김효은 - XXL’에 참여하기도 하며 꾸준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. 최근 [20/20 Express]를 발매하며 또 다른 스타일의 트랩 음악을 선보였다.


Known as an expert at making rap beat in trap style, Ian Ka$h is a talented producer whose sound is characterized by distinguished rhythm and simplicity in melancholy tune. Ian Ka$h first appeared in the Korean hip hop music scene, with the release of his self-debut singles ‘Pussy Can Wait / Kowtow’, ‘Fresh’ and ‘Better Lie’ in 2015. Receiving love calls from multiple rappers, he worked on Qim Isle’s single, featuring Oh Hyuk and Soul Dive, as well as full-length albums of Justhis and Don Mills. Ian Ka$h recently participated in producing Hyo-Eun Kim’s ‘XXL’, which is specially written for , South Korean rap competition TV show.


DISCOGRAPHY
2020 Mini [2020/Express]
2019 EP [Late Night's EP]
2019 Single [Brand New Kicks (feat.Bla$e Kid & Coogie)]
2015 Single [Better Lie]
2015 Single [Fresh]
2015 Single [Pussy Can Wait / Kowtow]


WORKS
던밀스 [Mills Way]
'Mills Gon Do It', ' Calm Down', ' Ouu Yah'
우탄 [Dope Boys Club]
'Asian glow', 'iii', 'Supa Dupa'
저스디스 & 팔로알토 [4 the Youth]
'Zombie'
서사무엘 & 김아일 [Elbow]
'Ian's Prayer', 'Monk'
저스디스 [2 MANY HOMES 4 1 KID]
'Vani, Vidi, Bitch', 'Welcome to My Home'